#077. 리스본의 오래된 기억, 알파마 그리고 에그타르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