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보좌관'1회, 이정재, 김홍파 무너뜨리고 '6g야망' 한걸음