페스타바이민구. 밍글스 강민구 셰프의 또 다른 도전. 반얀트리 레스토랑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