<Itinerary, 그리고 인생을 연재하다 98> Intersubjectivity